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18 오전 08:07: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이천
이천시, 100년의 전통을 이어가는 마장초등학교 이전 개교식
희망이 가득한 마장초 개교식 현장
서성민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14일(금) 10:22
ⓒ 동부중앙신문
(이천=서성민기자) 올해 100년의 전통과 역사를 가진 마장초등학교가 6월 이천 마장 택지 개발 구역 내에 새롭게 터를 잡았다. 12일 교내 체육관에서 김지환 이천교육장님을 비롯해 김은구 운영위원장님, 박경려 학부모회장님, 이광희 마장면 발전대책협의회장님과 학생, 학부모님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교식을 가졌다.

이번 개교식에 참석한 귀빈들 모두 장기간 학교 건설에 애써주신 분들로 마장초등학교 학생들 모두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희망찬 꿈을 담은 개교 축하 나무에 학교 이전 축하 문구를 나누는 식전행사로 개교식을 시작했다.

마장초등학교가 새로운 터전에 자리 잡게 된 것을 축하하며 김영숙 교장선생님은 “스스로 틔우고 깨우고 키우는 드림 온 마장교육의 비전을 실천하기 위해 제 빛깔을 찾아가는 교육의 장, 자기주도적인 배움의 장, 존중과 배려를 통한 사랑의 장을 펼치겠다”며 뜻깊은 개교사를 전했다. 이어 김지환 이천교육청장님은 “100년의 역사가 함께한 마장초에서 향후 100년을 책임질 인재가 나오길 바란다”며 희망찬 마장초의 미래를 축하했다.

한편, 꿈과 끼를 스스로 틔우고 깨우고 키우는 마장초의 교육 목표에 맞게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마장초 학생들의 즐거운 공연도 볼 수 있었다. 덕분에 개교식 현장이 더욱 축제 분위기를 띄우게 되었다.

ⓒ 동부중앙신문
큰 행사 시작 전 포문을 여는 사물놀이 공연에서는 흥겨운 가락의 웃다리 농악 가락을 연주하였다. 이어서 마장초 댄스부는 아이즈원의 비올레타와 멋진 힙합에 맞추어 멋진 춤사위를 펼쳐 현장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켰다. 학생들의 멋진 공연덕분에 꿈과 끼를 스스로 틔우고 깨우고 키우는 마장 교육의 전통을 이어가는 개교식이 되었다.
서성민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주시의회, “직권상정 악몽” 재..
여주시 소상공인들 “우리도 여주시..
여주시 의회와 불통사고...“이항진..
여주시의회, 수십억 쩐(錢)의 정책 ..
여주시, 그림책 큐레이션 자격증과..
(여주양평)백종덕 위원장, 정병국 ..
여주시 북내면 당우리, 마을회관 리..
이천설성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여주, 강천섬 은행나무길과 마을리..
여주시 농축협 조합장
최신뉴스
양평경찰서․양평군 내수면 ..  
양평소방서, 고층건물 재난대비  
양평교육지원청, 장애학생 가족지..  
여주시 여흥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  
여주署, 임시정부경찰 故엄항섭 선..  
여주시선관위, 국회의원선거 D-180..  
여주시, 경기도와 함께 게릴라식  
여주시, 남한강 하천수 사용료 징..  
여주시 이항진 시장, 행복실현지방..  
제42회 여주시의회 임시회 폐회  
여주시 의회와 불통사고...“이항..  
이천시 일루젼 산업 육성·발굴 세..  
이천시, 백사사랑봉사회 반찬나누..  
이천시립 효양도서관 ‘어르신 그..  
이천시 경기도형 정책마켓 최우수..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