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1 오후 09:28: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지역종합
여주, “시민행복위원회는 시민들의 시정 참여 통로 될 것”
이항진 여주시장, 시민행복위원회 조례안 통과 필요성 강조
김연일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30일(수) 01:13
ⓒ 동부중앙신문
[여주 김연일기자]이항진 여주시장은 시민행복위원회 설치와 관련해 1월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여주시의회에 제출한 여주시민행복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의 통과 필요성을 강조했다.

“여주시민행복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의 여주시의회 의결을 앞두고 기자회견을 갖게 되었다”고 운을 땐 이항진 여주시장은 “시민행복위원회는 저의 공약사항 중 한가지로, 더 많은 시민들께서 시정에 참여하고, 의견을 제시할 수 있는 통로를 만들고자 추진하는 사항”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그동안 시민행복위원회 조례를 만드는 과정에서 논란이 되었던 내용을 차례로 설명했다.

먼저 ‘시민행복위원회의 설치는 법적 근거가 없다’라는 논란에 대해 “시민행복위원회는 법적 근거가 있는 자문기구”라고 규정하고 관련된 지방자치법 제116조의2를 덧붙이기도 했다.

‘수당 지급’ 논란에 대해서도 “여주시에 있는 수많은 위원회는 「여주시 위원회 실비 변상 조례」에 따라 수당을 지급하고 있다”고 밝히고 “여주시 열린혁신 시정발전위원회나 비슷한 조례를 시행중인 타 시군의 경우에도 대부분 수당을 지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가장 논란이 되어오던 위원 구성에 대해서도 “여주시에 운영되는 모든 위원회의 위원은 ‘시장이 위촉한다.’고 되어 있다”며 기존 여주시 열린혁신 시정발전위원회의 사례를 들어 “80명 인 것과 60%를 공개모집하는 것은 기존 안과 비교해 봐도 혁신적인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이 시장은 기존 위원회 폐지와 관련해서도 설명을 이어갔는데 지방자치법 시행령 제80조를 들며 “본 조례안은 부칙으로 기존 시정발전위원회를 폐지하는 것으로 규정했다.”고 밝혔다.

ⓒ 동부중앙신문
계속해서 이항진 여주시장은 “시민행복위원회는 시민이 중심이 되는 위원회로서 준비 단계부터 시민들이 직접 참여토록 했다.”며 “여주시민행복위원회는 찬성과 반대를 넘어 다양한 생각을 담고 보듬는 드넓은 ‘여강’과 같은 위원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기자 일문일답에서 ‘여주의 시민단체와 시민행복위원회 간의 갈등이 우려된다.’는 질문에 대해 이항진 여주시장은 “갈등은 필연적인 것으로 본다.”며 “특히 공개모집으로 진행되는 60%는 누가 될지 모르기에 초창기에 의견을 수렴하고 일치를 보는 과정이 순탄치 않겠지만 그 역시 과정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60% 공개모집에 대한 선발의 투명성은 어떻게 보장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대해서는 “위원 구성에 관한 것은 현재 제출된 조례(안)에 관한 사항이므로 얼마든지 만족할 만한 수준의 검증장치를 넣을 수 있다.”며 “특히 구성원들의 이해관계가 반영되지 않도록 제척사유를 만들어 투명성을 더하는 장치를 했다.”고 설명했다.

‘시민행복위원회의 결정사항을 심의하게 될 여주시의회 의원들이 압박을 느끼지 않겠는가?’라는 우려에 대해서는 “압박감을 느끼는 것은 당연하다. 그것이 시민행복위원회의 순기능”이라고 강조한 이 시장은 “누구에게도 비판받거나 감시받지 않는 권력은 썩게 되어있다. 저를 비롯해 누구든 권력을 사유화하지 못하도록 시민행복위원회는 물론 모두가 감시하고 지켜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항진 여주시장은 “첫 술에 배부를 수 없다”며 “정책 전문가나 공무원들과 시민들의 사고는 다르지만 같이 모이면 집단 지성의 힘으로 그동안 투명하지 못했던 것이 있다면 투명하게 하고, 여주시 발전을 위한 많은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진행되는 것을 보고 평가해 달라”고 당부하며 기자회견을 마쳤다.

한편, 여주시민행복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은 1월 30일 열리는 제37회 여주시의회 임시회 조례심사특별위원회에서 심의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연일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주시, “연라리 주민들 30년이상 ..
여주시, "세종문화재단 이사장 선정..
여주시 새마을운동 49주년 기념
봄의 전령사 여주흥천 남한강 벚꽃..
여주시, 2019년 용장학재단 여주관..
여주시 전략사업과
여주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
이천시민단체, 시장 국회의원 초청 ..
여주시, 여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 ..
여주시 능서면 신지3리, 세종발효식..
최신뉴스
이천시의회, 속초시의회 방문해 강..  
송석준 의원, 안인득 방지법(정신..  
이천소방서, 대월중 미래소방관 체..  
제47회 어버이날 기념, 이천시-SK..  
이천청년회의소 (이천JC) 강원도 ..  
이천교육지원청, 행복한 운동부를 ..  
양평군 지역화폐「양평통보」대 군..  
여주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  
여주시, ‘컴퓨터그래픽기술(GTQ) ..  
여주시, 가족 및 가까운 지인 중 ..  
여주시, 모두의 안전을 위해 여기..  
여주시, 공공성 증진 여주시민과 ..  
제20회 이천도자기마라톤대회 5월 ..  
양평군, 금년도 치매안심마을로 지..  
양평군의회, 경기도의회 의원 간담..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