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8 오후 03:53: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양평군곤충박물관, ‘소똥구리 복원사업’
전국 최초 종 복원 4차년도 성과 기대
김연일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14일(수) 00:40
ⓒ 동부중앙신문
[양평 김연일기자]양평군(군수 정동균)과 양평곤충박물관(관장 신유항)은 2016년부터 몽골국립농업대학과 MOU을 맺고 국내의 멸종위기종인 소똥구리 복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양평군은 그 일환으로 지난 7월에 1차로 몽골 현지 방문하여 200여 개체를 도입한 후, 2차 현지조사 및 도입을 위해서 8월 6일부터 8월 12일까지 관계자들과 함께 방문하였다.

이 기간 동안 몽골 연구진과 소똥구리 복원사업의 향후 발전계획 수립을 위한 회의 및 몽골 서식지 환경조사, 채집을 진행하였다. 최종적으로 300여 개체를 채집하여 100개체를 국내 반입하고 200여 개체는 몽골국립농업대학에 전달하여 연구실험을 진행할 수 있게 하였다.

ⓒ 동부중앙신문
ⓒ 동부중앙신문
양평곤충박물관은 지난 2016년부터 국내 대표적인 곤충학자인 신유항 박사를 비롯한 곤충전문가 김기원 학예사 등 연구진이 양평군의 지원을 받아 소똥구리 연구 ․ 복원을 시작하였다.

매년 200여 개체를 들여와 소똥구리 복원․증식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2017년 양평 소똥구리 특별전 개최, 2018년 몽골 연구 교수들을 초청한 국제학술심포지엄 개최하는 등 다양한 소똥구리 복원사업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

ⓒ 동부중앙신문
특히 작년에는 몽골에서 도입한 소똥구리의 국내 부화가 성공하여 환경부로부터 멸종위기 야생생물(소똥구리) 인공증식 증명서(2019.7.10.)를 발급받았다.
향후 양평곤충박물관은 복원․증식 확대뿐만 아니라 관람객들에게 살아있는 소똥구리를 볼 수 있도록 준비하는 한편, 학술 연구발표를 통해 그동안 쌓아온 소똥구리 연구성과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번 현지 채집에 참여한 군 관계자는 “지자체로 유일하게 멸종위기종 소똥구리 복원을 추진하고 있는 양평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친환경농업특구 양평군의 가치를 드높이고 양평곤충박물관이 국내 대표적인 곤충 전문박물관으로의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연일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주시민행동, 최종미 의원 자진사..
여주시민행동, 현역 최종미 시의원 ..
여주시, 현 시의원 남편 민박허가 ..
이천청년회의소 "함께하는 캠페인, ..
여주시 고구마의 새로운 도전!
(양평군)스포츠스태킹, 안전하고 즐..
이천시자원봉사센터 독거노인 주거..
여주시산림조합, 상반기 산림조합금..
양평군의회, 119시민 수상 구조대 ..
이천시 직원 대상 자체 법률교육 추..
최신뉴스
여주시 능서면, 도서관 설계기증식..  
여주시, 자기혈관숫자알기 레드서..  
여주시, ‘유사과학 이야기’ 박재..  
여주시, 가남읍과 함께하는 파주‘..  
여주시 오학동 주민들, 제74주년 ..  
여주시 강천면 부녀회 적금1리에도..  
여주여중 ‘나라사랑 역사 탐험대 ..  
이천시자원봉사센터 독거노인 주거..  
이천 대월면 저소득 독거 어르신께..  
이천시 원두-소사 간 시도 11호선 ..  
이천 국가폭력의 희생자故이내창열..  
이천 23일부터 달걀 산란일자 표시..  
이천시 푸드플랜 종합계획 수립 연..  
이천소방서 근로 장애인 소방서 견..  
송석준 의원“이천시 관내 입주 기..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