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8 오후 05:23: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경제
엄태준 이천시장, 관고동에서 현답시장실 열세번째 운영
시민이 주인인 이천 실현을 위한 소통정책의 일환
심재환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9년 11월 27일(수) 15:13
ⓒ 동부중앙신문
[이천=심재환기자] 엄태준 이천시장은 26일 관고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찾아가는 현답시장실을 운영했다.

찾아가는 현답시장실은 시민이 주인인 이천 실현을 위한 소통정책의 일환으로 올해 3월부터 운영해 오고 있으며, 이날 엄시장은 관고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열 세번째 현답시장실을 열고 주민들과 대화하며 현장의 소리를 경청했다.

이날 엄태준 시장은 전희숙 관고동장으로부터 지역의 특색사업인 아낌없이 주는 나무(소원들어주기)사업과 사음동지역 도시공원 조성 등 현안사업에 대해 보고 받고 관고동 기관·사회단체장 및 통장들과 구도심의 활력회복을 위한 기반시설 및 도시재생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간담회 대화에서는 ▶원도심 지역상권 활성화 방안 제안 ▶사음동 빌라촌 증가로 인한 도로정체 등 불편 해소 건의 ▶소규모 공동주택 지원대상 확대 요청 ▶주차단속 및 횡단보도 설치 요청 등을 건의했으며 엄시장은 지역주민들과 현장을 확인하였고 주민불편이 없도록 세심히 챙길 것을 약속했다.

이어 관고동다목적회관 오픈식에 참석하여 주민들과 시설을 둘러보며 오랜 숙원사업인 한울림관의 준공을 축하해 주었고, 공사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엄시장은 “한울림의 의미처럼 사람이 모이고 주민의 뜻이 모여 관고동의 희망찬 미래가 만들어지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관고동 저소득 청소년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아낌없이 주는 나무(소원들어주기)행사에 참석해 주민 60여 명과 함께 물품 전달식을 하며 이천의 미래인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지역사회가 앞장서 주신 것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엄 시장은 “이천의 서북단에 위치한 관고동은 농업과 서비스업이 조화를 이루며 공원·병의원·학교 등 편의시설이 인근에 입지해 있어 살기 좋은 지역으로 현재 진행중인 구도심 도시재생 등 경관개선사업에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라며 시에서도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심재환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천시 우한폐렴 오보뉴스 주의보
여주 강천면, “민심 폭발 시 의원 ..
최준영 제71대 양평경찰서장 취임
여주시노인복지관, 덕산한의원
썬밸리호텔&워터파크와 여주썬밸리C..
여주경찰서, “오순절 평화의 마을..
설악썬밸리, 고성군에 이웃돕기 성..
여주시 중앙동, 희망드림냉장고가 ..
여주시 강천면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동보씨앤비, 여주 가남읍에 이웃..
최신뉴스
이천시 우한폐렴 오보뉴스 주의보  
이천시,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일..  
이천시, 2020 새해농업인실용교육 ..  
이천시,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  
이천시의회 설명절 맞이 「사회복..  
이천시 저소득 시민 “부동산 중..  
열린도서관으로 탈바꿈한 이천시립..  
엄태준 이천시장, 마장도서관 ‘사..  
여주 강천면, “민심 폭발 시 의원..  
설악썬밸리, 고성군에 이웃돕기 성..  
썬밸리호텔&워터파크와 여주썬밸리..  
이천시 e-비즈니스 리더 양성 교..  
(이천) 설 명절 앞두고 이천시에 ..  
이천시시설관리공단, 설 연휴 공영..  
이천시 창전청소년문화의집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