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1 오후 09:28: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행정
장호원읍, 백사면 전국주민자치박람회 장려상
장호원읍 … 사람이 자라고 마을이 커가는
백사면 … 온마을학교 프로젝트
동부중앙신문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8일(목) 20:57

ⓒ 동부중앙신문
이천시 장호원읍과 백사면 주민자치위원회가 제17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 학습공동체 분야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해 개최되고 있는 전국주민자치 박람회는 10월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행정안전부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사)열린사회시민연합이 주관해 주민자치를 위해 애쓰는 사람들의 경험과 정보를 교류하는 장으로 열렸다.

이번 박람회에는 주민자치, 지역활성화, 학습공동체, 제도정책, 주민조직 등 5개 분야에 우수사례 공모접수 395건 중 서류심사 및 인터뷰 심사를 통과 후 73건의 우수사례를 선정해 전시부스를 운영했다.
이천시는 학습공동체 분야에 장호원읍과 백사면이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전시부스를 운영했다.

장호원읍은 ‘사람이 자라고 마을이 커가는 장호원주민자치학습센터’를 주제로 배움과 나눔을 통해 학습으로 마을을 이어나간 우수사례를 선보였으며, 백사면은 ‘백사 온마을학교 프로젝트’로 온 마을이 함께 공부하는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사업의 우수성을 보여주며 각각 장려상을 수상했다.

시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이천시 주민자치의 우수성을 전국으로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었을 뿐 아니라 전국의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해 앞으로 주민자치 발전에 더욱 노력하겠다는 계획이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2개 주민자치위원회가 동시에 수상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민 중심의 자생력 있는 주민자치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천시는 동 대회에서 2015년 율면주민자치위원회가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까지 4년 연속 전국주민자치박람회에서 수상하며 이천시 주민자치의 우수성을 선보였다.

동부중앙신문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주시, “연라리 주민들 30년이상 ..
여주시, "세종문화재단 이사장 선정..
여주시 새마을운동 49주년 기념
봄의 전령사 여주흥천 남한강 벚꽃..
여주시, 2019년 용장학재단 여주관..
여주시 전략사업과
여주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
이천시민단체, 시장 국회의원 초청 ..
여주시, 여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 ..
여주시 능서면 신지3리, 세종발효식..
최신뉴스
이천시의회, 속초시의회 방문해 강..  
송석준 의원, 안인득 방지법(정신..  
이천소방서, 대월중 미래소방관 체..  
제47회 어버이날 기념, 이천시-SK..  
이천청년회의소 (이천JC) 강원도 ..  
이천교육지원청, 행복한 운동부를 ..  
양평군 지역화폐「양평통보」대 군..  
여주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  
여주시, ‘컴퓨터그래픽기술(GTQ) ..  
여주시, 가족 및 가까운 지인 중 ..  
여주시, 모두의 안전을 위해 여기..  
여주시, 공공성 증진 여주시민과 ..  
제20회 이천도자기마라톤대회 5월 ..  
양평군, 금년도 치매안심마을로 지..  
양평군의회, 경기도의회 의원 간담..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