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4 오전 01:14: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행정
이천시, 하수도분야 2,558억 원 투자 도시개발사업 탄력
중리택지 및 역세권 개발 등 도시개발 급증에 발 맞춰
심재환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11일(월) 15:47
ⓒ 동부중앙신문
[이천=심재환기자]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최근 중리택지 및 역세권 개발 등 도시개발 급증에 발 맞춰 도시기반시설의 핵심 중 하나인 하수도분야에서 국·도비 포함 총2,558억 원을 확보·투자함으로써 사업추진에 탄력을 기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위해 올해 환경부로부터 하수처리장 및 하수관로 설치, 노후하수관로정비, 환경기초시설 탄소중립프로그램, 환경기초시설운영에 필요한 국비 88억 원과 한강수계관리기금 186억 원 등 총274억 원을 확보했다.

세부분야를 살펴보면 하수처리시설 신·증설을 위해 부필하수처리장 증설 및 하수관로 확충 566억 원, 이천하수관로 확충 143억 원, 부발하수처리장 및 하수관로 신설 608억 원, 송계하수처리장 증설 및 하수관로 확충 343억 원, 장호원하수관로 확충 362억 원등과 하수처리시설 운영·관리를 위한 노후하수관로정비 230억 원, 환경기초시설운영 204억 원, 환경기초시설 대수선 24억 원, 탄소중립프로그램사업 7억 원, 상수원관리지역 주민지원사업(오염물질정화사업 등) 55억 원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환경부로부터 승인받은 신·증설사업 이외에도 최근 도시개발 사업신청의 급증으로 처리장 용량 과부하가 예상되는 이천하수처리장의 증설(3차분)이 시급하다고 판단되어, 관련 인력 충원과 함께 올해 시비를 우선 투입하여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진행하는 등 선도적 대응으로 도시개발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천시는 매년 환경부로부터 승인받은 하수도정비기본계획에 따라 국·도비 및 한강수계관리기금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있으며, 이천시 대규모 개발 사업일정에 발맞춰 도시기반 핵심시설 중 하나인 하수처리시설의 신·증설을 적기에 추진함으로써 공공수역 수질개선과 주민생활 환경개선 기여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심재환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1호 달성자..
송석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 겪..
여주시의회가 요청한 삼성전자서비..
양평소방서, 양서의용소방대
이천시, 광역상수도 일부 지방상수..
임금님표 이천한우 오메가369생균제..
이천시 감염취약시설 코로나 19 선..
이천시, 민방위 비상대비 유공 대통..
이천시 창전동 경기행복마을관리소 ..
이천 마장면, ㈜수내츄럴로부터 마..
최신뉴스
양평군 지평면, 한파와 대설 따뜻..  
양평군 양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양평군 옥천면, 한파도 이겨낸 따..  
양평군, 사회적 거리는 멀어도 마..  
정동균 양평군수, 서울-양평 고속..  
양평군 용문, 지평, 단월 중기협회  
양평군, 경찰서와 가정폭력·아동..  
양평군 환경사업소, 동절기 특수 ..  
양평군, 2021년‘군민과 함께하는 ..  
양평소방서, 양서의용소방대  
‘2020년 여주시 주민 행복도 조사..  
경제생활 유지, 민생 회복 위해서..  
여주시 흥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여주소방서, 특별관리 중점관리대..  
여주시자원봉사센터, 비대면 온라..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