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2 오전 10:18:3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구독문의
자유게시판
 
뉴스 > 정치
이항진 여주시장, 언론인과의 소통 ‘정책 브리핑’ 정례화
30여명 언론인 참석한 가운데 첫 정례 브리핑
김연일 기자 / news9114@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10일(토) 14:50
ⓒ 동부중앙신문
[여주 김연일기자]‘사람중심 행복여주’시 슬로건에 맞게 소통시정을 추진하고 있는 이항진 여주시장이 이번에는 지역 사회와 연결 창구인 언론과 적극적인 소통 행보에 나섰다.

지난 8일 여주시청 상황실에서 지역 언론인을 대상으로 첫 정례 정책브리핑을 갖고 시정 주요 현안을 브리핑하고 질의응답시간을 가졌다.

이 시장은 브리핑에 앞서 “그간 특정안건이 있을 때만 브리핑을 해왔으나 보다 신속하고 정확하게 주요사업 등 시정을 파악하고 시민들에게 빠르게 전달하는 언론들과 더 긴밀하게 소통하기 위해 정례 브리핑을 마련했다”며 언론과의 좋은 유대관계와 협조 속에서 시민들의 알권리는 더 충족될 수 있다고 정례 브리핑의 취지와 기대를 전했다.

이날 브리핑에서는 ▲여주시 농민수당 사업 ▲여주형 태양광 시범사업 ▲동남아 시장개척단 기업모집 ▲기족의 도서관사업 추진 ▲폭염 대책 추진상황 ▲2035년 여주도시기본계획 수립 ▲현암지구 하천둔치 공원조성사업 ▲치매안심마을과 함께하는 남부치매안심센터 개소 등 최근 주요 현안을 각 부서장이 설명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 동부중앙신문
언론인 30여명이 참석한 이날 브리핑은 질의응답에서 실무적 답변이 필요할 경우에는 담당 부서장들이 답변을 했으며, 시장은 시정의 전체적인 틀에서 설명을 첨부했다.

특히 농민수당에 대한 보편적 복지와 선택적 복지에 대한 정책방향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농민수당의 경우, 선택적 경계를 긋는 것보다 보편적 복지가 더 많은 농민들이 수혜를 입을 수 있기 때문에 보편적 복지로 간다”며 어떤 정책이든 처음에는 100% 매끄러울 수 없기 때문에 추진하면서 점차 방향을 수정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여주시의 더 큰 발전을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시정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보다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정책브리핑이 그런 노력에 큰 지렛대가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연일 기자  news9114@hanmail.net
- Copyrights ⓒ동부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주시노인복지관, 덕산한의원
최준영 제71대 양평경찰서장 취임
썬밸리호텔&워터파크와 여주썬밸리C..
여주경찰서, “오순절 평화의 마을..
이천시, 2020년도 노후경유차 조기..
여주시 강천면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여주시 중앙동, 희망드림냉장고가 ..
㈜동보씨앤비, 여주 가남읍에 이웃..
설악썬밸리, 고성군에 이웃돕기 성..
이천시 설 연휴기간 비상진료기관과..
최신뉴스
설악썬밸리, 고성군에 이웃돕기 성..  
썬밸리호텔&워터파크와 여주썬밸리..  
이천시 e-비즈니스 리더 양성 교..  
(이천) 설 명절 앞두고 이천시에 ..  
이천시시설관리공단, 설 연휴 공영..  
이천시 창전청소년문화의집  
여주시 산북면, 나눔 분위기 확산..  
여주시 북내면 한마음봉사회, 설 ..  
양평중학교 양평군노인복지관에 후..  
송석준 의원, “이천 관련 국비확..  
이천시 연합 캠프 하이힐링원 ‘..  
이천시 무인민원발급기 24시간 운..  
여주시-민주노총 전국공공운수노동..  
대한노인회 여주시 산북면분회 신..  
여주시노인복지관, 덕산한의원  

인사말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제호: 동부중앙신문 / 명칭: 인터넷신문 / 주소 : [우편번호:12634] 경기도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45 (지번 : 여주시 연양동 414)
발행인 : 이창기 / 편집인 : 이창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기 / 등록번호 : 경기다 01205 / 등록일자 : 2010년 1월 28일
mail: news9114@hanmail.net / Tel: 031-886-9114 / Fax : 031-882-6177
Copyright ⓒ 동부중앙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